• 페이스북 공유
  • 트위터 공유
  • Google+ 공유
  • 인쇄하기
즐겨찾기회사소개지역방송회사소개위약금조회

제목

[시민기자단] 2018 빛고을 핸드메이드 페어

기자CMB 시민기자단 한복임

등록일시2018-10-10 11:39:26

조회수429

시민기자단

[앵커멘트]

CMB시청자들이 직접 제작하는 광주전남 시민기자단 뉴습니다      

빛고을 핸드메이드 페어가 지난달 김대중컨벤션센터서

호응 속에 막을 내렸습니다아기자기한 소품들과

이색 작품이 눈길을 모았습니다한복임 시민기잡니다.  

 

■ CMB 뉴스와이드

 

 

손으로 빚어낸 아름다운 수공예 한마당!

광주 빛고을 핸드메이드 페어가김대중 컨벤션 센터 전시관에서 열렸습니다.

9월 28일부터 삼 일간 열리는 이 행사는광주 내 유명 명장님들의 작품과 광주 및 타지 공방 예비 창업가들의 멋진 공예품이 전시되고축제에 어울리는 각종 체험 행사들이 함께 이루어지고 있습니다.

 

광주시와 문화 관광 체육부가 주최하고광주 디자인 센터와 광주 공예 협동조합이 주관이 된빛고을 핸드 메이드 페어는 손으로 직접 만든 물건 및 그 과정을 뜻하는 세상에서 하나뿐인 특별함으로 182개 공방이 참여하고 있습니다.

문화 예술적 끼와 솜씨로 빚어낸 아름다운 수공예인 퀼트 가방독창적 디자인의 찻잔우아한 컬러의 천연염색 스카프다양한 액세서리 등 하나하나 정성 들여 손으로 만들어 낸 핸드메이드 제품들은공장에서 찍어 낸 천편일률적 제품과 달리 저마다 독창적인 디자인과 스토리를 담고 있습니다.

 

 

이번 전시회는지역 공예품 뿐만 아니라 광주 공예 명 장관광주시 관광기념품공모전 수상작대한민국 공예대전 광주시 예선대회 입상작 등을 전시해 풍성하고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합니다.

급속한 서구화와 산업화에 밀리면서수공예의 고유한 기법들이 점차 사라지게 되어 정부에선 그 기법의 보호와 전승을 위해기능자들을 중요한 무형 문화재로 지정해 보존에 힘쓰고 있습니다.

이번 핸드 메이드 페어는 주말에 가족과 함께 즐길 수 있는 공예 명장 시연뚝딱뚝딱 공예 체험여러 가지 이벤트도 풍성해 눈길을 모읍니다.

cmb 시민기자 한복임이었습니다.

[Copyright (c) by cmbkj.co.kr, Inc. All rights reserved]
  • 페이스북 공유
  • 트위터 공유
  • Google+ 공유
  • 인쇄하기
사진제목
`종합 11위를 목표로`...전국장애인체전 광주선수단 .. CMB 박수지 기자 [2018.10.15] [522]

[앵커멘트]제38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가25일부터 열립니다. 광주시에서는23종목310여 명의 선수가 출전하는데요. 지난 12일이들을 격려하기 위한결단식이 열렸습니다. 박수지 기자입니다. [리포..more
[전화연결] "광주 나열식 일자리 조례...통합 필요" CMB 정유철 기자 [2018.10.15] [474]

일자리 창출을최우선 과제로 삼고 있는광주신데요.행정의 추진과 함께지방 자치법규인 조례 제정도일자리 만들기에 뒷받침이 돼야 할겁니다.그런데 광주시의 일자리 조례가세분화돼 있지 않고나열식으로 제정..more
청소년 홀리는 '자살송' 위험에 노출된 아이들 CMB 조형주 기자 [2018.10.15] [552]

[앵커멘트] 최근 초등학생들 사이에서 자살을권유하는 노래와 자해 영상이 유행처럼 번지고 있습니다. 청소년들이 생명에 대한그릇된 인식을 갖게될 수 있는 만큼 대책이 필요해 보입니다.조형주기자가 ..more
광주경찰청, 산업보안협의회 개최 CMB 나호정 기자 [2018.10.15] [269]

■ CMB뉴스와이드광주경찰청이 산업보안협의회를 가졌습니다 광주경찰청은 일자리 창출과 중소기업 기술탈취 근절을위한 산업기술 유출방지가 주요 과제로 대두됨에 따라,기업체와 유관기관, 전문가가 협업..more
광주 또 '스쿨 미투'...교사 16명 경찰 수사 CMB 박수지 기자 [2018.10.15] [271]

■ CMB 뉴스와이드학생을 성추행, 성희롱한 의혹을 받는광주 모 여고 교사 16명이 경찰 수사를 받게 됐습니다. 광주시교육청은 지난 9월 SNS를 통해 스쿨 미투 사안을 접수하고 경찰의 협조를 받아 전교생 952명..more